통합뉴스
문화
여수 흥국사 대웅전 관음보살 벽화, 보물 된다문화재청 해남 대흥사 석가여래 삼불좌상 등 3건 지정 예고
명승훈 기자  |  thn10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1.06  14:34:3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Kakaostory

전라남도는 문화재청이 ‘여수 흥국사 대웅전 관음보살 벽화’, ‘해남 대흥사 석가여래 삼불좌상’, ‘보성 대원사 극락전 관음보살ㆍ달마대사 벽화’ 3건이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 예고했다고 6일 밝혔다.

‘여수 흥국사 대웅전 관음보살 벽화(麗水 興國寺 大雄殿 觀音菩薩 壁畵)’는 한지에 그려 벽에다 붙여 만든 첩부벽화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첩부벽화는 미황사 천불도 벽화에서 보듯 보통 천장의 장엄화나 대량의 별화에 사용됐으나, 후불벽 전면에 예불화로 그려진 것은 이 벽화가 유일하다. 별화란 단청을 한 뒤 공간에 사람, 꽃, 새 따위를 그린 그림이다.

‘보성 대원사 극락전 관음보살ㆍ달마대사 벽화(寶城 大原寺 極樂殿 觀音菩薩ㆍ達摩大師 壁畵)’는 대원사에 소장된 ‘寶城天鳳山大原寺大法堂十王殿與衆寮重刱及丹靑兼地藏改金畵各帖記文(대원사 티베트박물관 소장)’이라는 현판의 기록으로 보아, 1766년 지장보살도ㆍ시왕도(보물 제1800호) 조성과 1767년 대법당 중창 때 그려진 것으로 추정된다.

이 벽화는 불전 내부 동ㆍ서 벽면에 관음보살도와 달마도를 배치한 독특한 사례다. 운문사 관음보살ㆍ달마대사 벽화의 계보를 잇는 작품이다. 특히 작품의 특징이 18세기 중ㆍ후반 크게 활약했던 의겸파의 화풍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해남 대흥사 석가여래 삼불좌상(海南 大興寺 釋迦如來三佛坐像)’은 임진왜란 전란 과정에서 의승군의 최고 지도자로 활약했던 서산대사의 의발(衣鉢․승려의 가사와 바리때)이 1606년 대흥사에 봉안되고, 6년 뒤에 제작된 불상이다.

좌우의 협시(본존인 여래를 모시는 것) 불상에서 발견된 ‘소성복장기(塑成腹藏記)’에는 △1612년이라는 정확한 조성 시기와 △태전을 비롯한 제작에 참여한 10명의 조각승 △불상 제작에 필요한 시주 물목(물건의 목록)과 참여했던 380여 명의 사부대중이 모두 기록돼있어 불상의 가치를 한 층 높여준다.

사부대중이란 부처의 가르침을 따르는 네 부류의 사람을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출가한 남녀 수행승인 비구ㆍ비구니와 남녀 신도인 우바새(거사)ㆍ우바이(보살)을 지칭한다.

이번에 보물로 지정 예고된 유물 3건에 대해선 30일간의 지정 예고 기간을 거쳐 각계 의견을 수렴ㆍ검토하고,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될 예정이다.

노래영 전라남도 문화예술과장은 “예향 전남의 전통문화 맥 잇기 차원에서 우수한 문화유산에 대해 국가지정문화재 승격 지정운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명승훈 기자  thn1000@naver.com

<저작권자 © 통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소병철 의원, "순천만잡월드 공익감사 결과 서둘러야"
2
쌍용자동차, U100 차명 ‘토레스 EVX’로 확정
3
민수연 가수 “‘정에 약한 여자’ 어려움 노력으로 극복”
4
순천시, ‘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숙박 예약 시작
5
현대자동차-기아, EV 트렌드 코리아 2023 참가
6
김문용 광주소방본부장, 금호타이어 공장 현장지도
7
담양군, 중증장애인 안전망 강화...사각지대 최소화 계획
8
영암군, 군민과 소통ㆍ공감 '이동군수실' 운영
9
전남체육회, 여수시청 유도 김영성ㆍ정다빈 '동메달'
10
함평군, 군공항 이전 본격 공론화...군민 찬반 여론조사 실시 계획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목포시 영산로 375 계몽빌딩 2층  |   대표번호 061-245-1600  |  팩스 061-245-4201  |  등록/발행일 : 2012년 04월 18일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아 00174   |  발행·편집인 : 김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수
Copyright © 2011 통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onghab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