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라이프방송/연예
신소율 결혼, 어떻게 하나?
장신국 기자  |  jjingoogi@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20  18:08: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Kakaostory
   
▲ 사진 : 모먼트 글로벌

[통합뉴스=장신국 기자] 대중들의 배우 신소율 결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왜냐하면 배우 신소율과 뮤지컬 배우 김지철이 결혼 소식을 전했기 때문.

20일 신소율 소속사 모먼트 글로벌 측은 복수매체를 통해 배포한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신소율 씨와 김지철 씨가 공개 연애 끝에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결혼이란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습니다"며 "결혼식은 두 사람의 뜻에 따라 양가 부모님 및 가족들과의 간소한 식자 자리로 대체할 예정입니다. 결혼과 관련한 세부 사항에 대해 공개하기 어려운 점 넓은 양해 부탁드립니다"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과 격려 보내주시길 바라며, 늘 그래왔듯 감동과 깊은 울림을 연기할 배우 신소율, 김지철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립니다"고 당부했다.

신소율과 김지철은 지난해 3월 열애 사실을 공개하며 공식 연인이 됐다. 이후로도 예쁘게 만남을 이어온 두 사람은 마침내 결혼이라는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신소율 김지철은 결혼 후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아내의 맛' 측 관계자는 이날 한 매체를 통해 "결혼 후 신소율 김지철이 '아내의 맛'에 출연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한편 1985년생인 신소율은 지난 2007년 영화 '궁녀'로 데뷔, KBS 2TV '흑기사' SBS '키스 먼저 할까요' '빅이슈'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1988년생인 김지철은 지난 2011년 뮤지컬 '영웅'으로 데뷔했다. 이후 '젊음의 행진' '위대한 캣츠비' '담배가게 아가씨' '더맨인더홀' '광염소나타'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등 많은 공연을 통해 관객들과 만났다.

다음은 신소율 결혼 관련 모먼트 글로벌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모먼트 글로벌입니다. 금일 저희 소속 배우 신소율 씨와 관련된 기쁜 소식을 전하려 합니다. 신소율 씨와 김지철 씨가 공개 연애 끝에,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결혼이란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결혼식은 두 사람의 뜻에 따라 양가 부모님 및 가족들과의 간소한 식자 자리로 대체할 예정입니다. 결혼과 관련한 세부 사항에 대해 공개하기 어려운 점 넓은 양해 부탁 드립니다.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과 격려 보내주시기 바라며, 늘 그래왔듯 감동과 깊은 울림을 연기할 배우 신소율, 김지철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립니다.

장신국 기자  jjingoogi@naver.com

<저작권자 © 통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신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전남에서도 미디어 월 활용한 대규모 외벽 광고 가능해진다
2
포스코이앤씨, 2023년 상반기 신입사원 채용…서류접수 6월 19일까지
3
목포해경, 진도항 해상 차량 추락 익수자 구조
4
KG 모빌리티, 5월 내수ㆍ수출 포함 총 9860대 판매
5
목포경찰서, 소년 차량 털이 일당 검거
6
기아, 2023년 5월 26만8593대 판매
7
진도군, 진도형 도시재생 ‘옥주골 마을축제’ 개최
8
현대차, 2023년 5월 34만9194대 판매
9
이용빈 의원, “한전 적자는 핑계, 한전공대 볼모 잡지 마라”
10
올해 휴가로 태국 방문한다면…렌터카 운전 주의사항 소개
``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목포시 영산로 375 계몽빌딩 2층  |   대표번호 061-245-1600  |  팩스 061-245-4201  |  등록/발행일 : 2012년 04월 18일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아 00174   |  발행·편집인 : 김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수
Copyright © 2011 통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onghabnews.com